자전거정비교실

겨울은 자전거에 있어 새로운 시작을 위한 준비의 계절이라 보여집니다.

힘들게 한 해를 보내서 쉬는 시간으로 생각하는 분들 또한 많을 것으로 생각되나 제가 지내온 20년간의 겨울은 자전거매장을 할 것인가 말 것인가를 고민하던 시간이 많았던 것으로 생각됩니다.

이만큼 겨울이 우리에게 주는 고통은 큰 것이라 생각됩니다.

1년에 비수기 4개월(겨울)이라 생각들은 하고 있지만 2020년 여름의 장마가 50일정도 였으니…… 기후변화에 따른 자전거업계도 새로운 변화가 필요합니다.

하늘을 보며 농사지는 것을 천수답 농사라 합니다.

지금은 저수지에 물을 닮고 필요할 때 쓰는 방식의 농사가 되였으며 타산이 서지 않아 농사를 포기하는 농부들도 많지요.

조금 일찍 자전거업계를 경험한 저 역시 많은 고민과 번뇌에 시간을 보냈습니다.

하지만 저는 요즘 겨울이 가장 바쁜 시간이 되었지요.

그 이유는 자전거분해정비(오버 홀)때문입니다.

자전거분해정비로 인하여 여러 회원 사 들도 만나게 되였습니다.

 

겨울을 함께하며 지난 온 방법들

동우회운영으로 함께 자전거타기

자전거무료 정비교육으로 카페 회원모집

자전거 정비 아카데미 운영

자전거 분해정비

제가 운영하고 있는 대길의 자전거정비교실 블러그을 보면 내가 살아온 자전거 인생이 담겨 일을 것입니다.

 

내가 자전거업계에서 몇 년인데……다 부질없는 이야기 입니다.

노력하지 않는 자 먹지도 말라

 

2020년 8월이 지나가며 혹독한 매출 저하로 당혹스러움은 모두에게 있었고 2019년 가을보다 못한 현실 앞에 또 고민하고 있는가?

협회를 만들고 서로 고민하자고 서로 지혜를 합치자고 늘 이야기 해왔는데 코로나 특수로 인한 서로의 생각이 안일한 현실을 또 만들고 있네요

서로가 노력하여 플랫폼을 만들고 콘텐트를 만들어 공유한다면 모두에게 작은 도움이 큰 기쁨으로 돌아가게 될 것 입니다.

혼자서는 안되는일을 함께 하면 되는 일들이 많은데……왜 생각들을 모아주지 않는지……모를 일 이라 생각되고

하나의 구심점을 모으지 못하는 회장의 자질에도 문제가 있는 듯 합니다.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습니다.

서로의 기술을 공유하고 새로운 일거리를 찾아 만들어본다면 결코 비전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각자 지역적인 특성을 갖춘 여행지를 만들어 상품화하고 그 상품에 맞추어 전 회원 사들이 여행자들을 모아 자전거는 택배로 보내주는 상품.

이로써 자전거포장에 따른 버리는 박스로 인한 이익, 분해조립 비. (약 50,000원 분해 2,5천 조립2,5천) 택배 비 왕복 30,000원

여행주최측 역시 조립, 분해 5만원 이익과 여행지 가이드 비용 이익……기타

작지만 만들어보면 이익이 되는 먹거리 입니다.

 

학생들 중고 판매 역시 포장 발송

 

하반기 윤철진총장께서 실시했던 네트워크 판매와 회원 사 조립시스템 이 역시 누구나 다 할 수 있는 사업임을 인지하여주셨으면 합니다.

 

2020년 한국자전거정비협회의 큰 업적은 플랫폼 마케팅의 새로운 방식을 만들어 낸 것입니다.

단순히 보면 인세인 피니시모울테 로드 자전거를 판매하여 단순이익을 추구했다라고 보여지겠지만 플랫폼을 활용하여 온라인으로 빼앗긴 소비자를 플랫폼을 활용하여 다시 오프라인으로 돌아오게 한 새로운 마케팅을 만들어낸 것이고 윤철진 총장께서 메리다 제품을 이용하여 이를 입증시킨 큰 마케팅 성공 사례였던 것입니다.

 

약간의 생각들을 이상적이라 보지 마시고 모여서 지혜를 합친다면 큰 이익도 따라 올

것입니다.

가격 싸게 사서 우리만 판매한다!

이 방식은 자전거업계에 수많은 모임 단체들이 실행하였고 실패 한 사업방법입니다.

안일하게 지금도 이러한 카르텔을 형성한다면 절대 협회는 존재 할 가치가 없어집니다.

 

한국자전거정비협회 회원사의 겨울은 매우 힘들고 바쁜 일정이 될 것 입니다.

교육을 통한 소통도 중요하겠지만 회원사간에 부족한 기술을 찾아 소통한다면 긴 겨울이 짧은 시간이 될 것입니다.

 

마음을 비워보세요! 자신의 생각을 비워보세요! 다시 시작한다는 마음으로 소통하시길 바랍니다.

Comment +0

자전거 보험으로 입고된 상태

별다른 문제가 없다고는 했지만 안장파손,패달파손,뒷변속기 파손,핸드그립 파손 ,타이어 마모가 심한상태로 판정하였다. 타이어 마모상태을 제외하고는 보험 처리대상으로 견적서 제출함

역시 예상했던데로 스프라켓 바디의 오염 상태는 최악이였다.

 

브레이크 페드 상태는 0 에 가깝다

세척한 상태의 파츠들

해드SET 역시 배어링 상태가 좋치 못함

BB튜브 세척및 리늄 구리스도포

뒷 변속기 교환

타이어 마모상태: 교환

핸드그립 교환

완성된 자전거 상태

Comment +0

KC마크에 2014년 8월이니 자전거 구입 년도는 2015년 정도 되는것으로 추정됩니다.

프레임은 카본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30단 MTB입니다.

아마도 자전거분해정비는 구입 후 한번도 진행 하지 않은듯합니다.

다행 스러운것은 스프라켓과 체인은 교환한 상테로 보여짐

체인텐션을 체크해본 결과 1.0으로 주행은 3,000Km 를 오버한 상태로 보여짐

변속선 가이드 파이프는 막혀있고 몹시 오염되어 있는 상태 

가이드 파이프 정비

각종 파츠와 BB역시 오염되어 있는 상태

자전거 구입한 후 허브 정비를 받은 흔적이 없고 허브콘이 풀려 있어 유격이 심한 상태였음

때로 변한 모든 구리스를 세첫하고 새로 구리스및 유활제 투여함

세척이 완료된 파츠들의 상태

조립완료 상태

Comment +0